보도자료

  • 재단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글보기

성주郡-성주우체국, 이웃사랑 실천 눈길

등록자 우체국공익재단 등록일 2018.05.11
출처 http://www.ksmnews.co.kr/default/index_view_page.php?idx=206833&part_idx=289 조회수 2397
첨부파일

 

성주郡-성주우체국, 이웃사랑 실천 눈길

 

                          

ⓒ 경상매일신문

 

[경상매일신문=김은규기자]
성주군과 성주우체국이 함께 협력해 우리군에 복지사각지대 가구를 발굴하고 지원하는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


우체국 공익재단에서는 군 희망복지지원단과 우체국 집배원이 발굴한 사각지대 취약계층 중 통합사례관리 대상자를 선정, 긴급 생활안전지원과 의료비, 주거환경개선사업, 교육비 등 4가지 항목으로 나누어 맞춤형 서비스를 지원한다.


이 사업은 집배원들이 업무를 하면서 마을 내 어려운 가정이나 몸이 불편한 독거노인 등 위기가구를 쉽게 접할 수 있는 것을 착안, 면사무소나 군 희망복지지원단으로 복지사각지대 대상자로 요청을 하면 사회복지담당자가 직접 방문, 확인하고 도와주는 제도이다.


기초수급자로 책정돼 생계비 지원을 받고 있으나 낡은 지붕으로 인해 비가 새는 가정, 갑작스런 화재로 보일러를 교체해야 되는 가정, 병원치료비가 부족한 가정 등 총 4가구를 선정, 지원하고 있으며 예산범위내에서 추가 지원을 할 예정이다.


김도형 우체군장은 "각종 복지서비스 확대로 많은 분들이 혜택을 보고 있지만 아직까지 손길이 미치지 못한 이웃들이 많아 가슴 아프다"며 "우리 지역을 위해 봉사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져서 감사하고 우체국에서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항곤 군수는 "타기관과 협업해 복지사각지대를 발굴하면 더 효율적으로 업무를 추진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우리군민이 많은 혜택을 볼수 있을 것"이라며 "널리 홍보 지원 받을 수 있도록 당부한다"고 말했다.


한편, 주변에 어려운 이웃이 있거나 도움이 필요한 가정이 있으면 주저말고 집배원이나 읍면사무소, 군 희망복지지원단으로 연락하면 도움을 받을 수 있다.

 

김은규 기자 / hj1794619@hanmail.net입력 : 2018년 05월 03일

목록